김기남, 수목극 ‘청일전자 미쓰리’ 출연 확정···혜리·김상경과 호흡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tvN 새 수목극 ‘청일전자 미쓰리’에 출연하는 배우 김기남. /사진제공=콘텐츠UK

 

배우 김기남이 tvN 새 수목드라마 ‘청일전자 미쓰리’에 출연하기로 확정했다.

‘청일전자 미쓰리’는 위기의 중소기업 청일전자의 직원들이 힘든 삶을 열심히 살면서 버텨내고 함께 성장하는 과정을 그린 휴먼 오피스 드라마다.

김기남은 나보다 남을, 내 회사보다 남의 회사를 먼저 걱정하는 문제적 직원 명인호 대리 역을 맡았다. 명인호는 사람은 더할 나위 없이 좋지만 업무의 우선 순위를 지키지 못하는 답답한 인물이다. 김기남은 직장 생활에 꼭 한 명은 있을 법한 비주얼과 캐릭터로 활약할 예정이다.

김기남은 드라마 ‘또! 오해영’ ‘도깨비’ ‘슬기로운 감빵생활’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보이스’ 등 여러 작품을 통해 탄탄한 연기력을 선보였다. 최근 출연했던 드라마 ‘국민 여러분!’에서는 연애보다 공부가 쉬웠던 보좌관 박왕고로 분해 친근한 매력을 뽐냈다.

‘청일전자 미쓰리’는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후속으로 내달 중 방송을 시작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