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케이월드 페스타’, 박봄부터 김재환까지…개막부터 풍성·화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2019 케이월드 페스타’./ 사진제공-케이월드 페스타

‘2019 케이월드 페스타’가 지난 15일 개막 공연으로 화려한 축제를 시작했다.

‘2019 케이월드 페스타(2019 K-WORLD FESTA)’는 15일부터 오는 24일까지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일대에서 열흘간 펼쳐진다.

이번 축제는 최대 규모, 최장 기간의 K팝 축제다. K팝이나 한류에 관심있는 해외 여행객들도 국내 여행의 일환으로 즐길 수 있다는 것이 묘미다.

개막 공연의 사회는 가수 겸 배우 옹성우와 아나운서 오정연이 맡았다.

공연 무대엔 그룹 에이스, 더보이즈, 원더나인, 뉴키드, 아스트로, 다이아, 드림캐쳐, 위키미키, 네이처와 가수 박봄, 자이언트 핑크, 김재환, 정세운, 김동한, 임한별, 임재현이 올랐다.

‘2019 케이월드 페스타’는 ‘2019 소리바다 베스트 케이뮤직 어워즈’, K-OST 콘서트, K-밴드 콘서트, K-소울 콘서트, 미스트롯 전국투어 라스트 앵콜 콘서트, K-힙합 콘서트, 셀럽티비 라이브쇼, SBS MTV THE SHOW, 뮤지컬 슈퍼콘서트, SOBA 블루카펫 및 이벤트, 폐막공연 등으로 이뤄져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