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핑클럽’ 성유리, 귀여운 막내에서 ‘스피드광’ 변신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JTBC ‘캠핑클럽’

그룹 핑클의 막내 성유리가 화려한 사륜 바이크 실력으로 반전 매력을 뽐낸다. 오는 18일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캠핑클럽’에서다.

이날 ‘캠핑클럽’에서는 캠핑 5일차를 맞아 울진 구산 해변에서 시간을 보내는 핑클 멤버들의 모습이 담긴다.

아름다운 바다가 펼쳐진 구산 해변에서 각자의 시간을 보낸 핑클은 출출해진 배를 채우기 위해 서둘러 저녁 준비에 들어갔다. ‘옥셰프’ 옥주현 표 된장찌개와 더불어 해산물, 고기까지 곁들여 만족스러운 식사를 했다고 한다. 이후 저물어 가는 해를 바라보며 얼마 남지 않은 여행에 아쉬운 마음을 내비쳤다.

아쉬움을 달래기 위해 이진과 성유리는 사륜 바이크에 도전했다. 두 사람은 식사를 마치자마자 들뜬 마음으로 발걸음을 옮겼다. 해변가가 두 사람의 떠들썩한 목소리로 채워지고 이를 지켜보던 이효리는 그동안 보지 못했던 동생들의 시끌벅적한 모습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고 한다.

‘캠핑클럽’의 제작진은 “지금까지 언니들의 보호와 사랑을 듬뿍 받았던 성유리는 평소 귀여운 막내의 모습과 달리 거침없는 운전 실력으로 엄청난 스피드를 뽐내며 해변을 누볐다”며 “이어 한껏 흥분한 상태로 언니들에게 ‘야, 타!’를 외치고 자신만의 바이크 기술까지 뽐내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