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오하영, ‘Don’t Make Me Laugh’ 티저 공개…’여신 막내’ 달콤함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에이핑크의 오하영 / 사진제공=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솔로 데뷔를 앞둔 그룹 에이핑크의 오하영이 청량하고 달콤한 매력을 뽐낸다.

소속사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는 16일 에이핑크 공식 SNS 채널 및 팬카페를 통해 오하영의 첫 솔로 데뷔곡인 ‘Don’t Make Me Laugh’의 뮤직비디오 티저를 처음으로 공개했다.

16초 가량의 티저 속 오하영은 ‘여신 막내’라는 별명에 맞는 미모와 고운 음색으로 청량한 매력을 선사했다. 밝고 경쾌한 멜로디와 함께 달콤한 한 소절의 ‘Don’t Make Me Laugh’라는 노랫말이 귀를 단번에 사로잡으며, 솔로 데뷔에 대한 기대를 끌어 올렸다.

오하영의 첫 솔로 데뷔곡인 ‘Don’t Make Me Laugh’는 제드와 케이티 페리의 ‘365’ 등을 작업한 세계적인 프로듀서진이 의기투합했으며, 사랑에 빠진 감정을 24살 오하영의 감성으로 표현해낸 매력적인 곡이다.

오하영은 오는 21일 미니 1집 ‘OH!’로 놀라운 음악을 선사하겠다는 포부를 담아 솔로 가수로 출격한다. 타이틀곡을 비롯해 다채로운 음악 장르로 총 5곡이 채워진 오하영의 첫 솔로 음반에는 실력파 뮤지션 베이빌론(Babylon)과 칸토가 수록곡 피처링에 참여해 힘을 보탰으며, 오하영이 직접 작사 참여해 특별함을 더했다.

오하영이 솔로 변신을 통해 어떤 새로운 모습을 선보일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