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혜원, SNS에 ‘프라이드’ 관람 인증 사진…네티즌 “비매너 관람 해명” 요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오혜원./ 제공=킹콩 by 스타쉽

‘연극 관람 중 다른 관객들에게 피해가 가는 행동을 해서 방해가 됐다는 후기가 계속 올라오고 있습니다. 빠른 피드백(의견) 부탁드립니다.’

네티즌들이 배우 오혜원의 SNS에 올린 글이다. 오혜원은 16일 연극 ‘프라이드’를 관람한 뒤 자신의 SNS에 인증 사진을 올렸다. 그러면서 ‘지생(지정생존자) 팀과 연극 ‘프라이드’ 잘 봤습니다’라고 남겼다.

오혜원은 지난 15일 tvN 월화드라마 ’60일, 지정생존자’에서 연기 호흡을 맞추고 있는 김주헌이 출연한 ‘프라이드’를 관람했다. ’60일, 지정생존자’에 출연 중인 강한나, 손석구 등과 동반했다.

연극이 끝난 뒤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오혜원을 비롯해 손석구, 강한나 등의 연극 관람 태도를 지적하는 글들이 올라왔다. 웃을 만한 장면이 아니었는데 웃거나, 극중 사진기가 객석을 향했을 때 손으로 브이(V)를 하는 행동을 했다는 내용이다.

비매너 연극 관람으로 물의를 빚자 강한나는 자신의 SNS에 “관객들에게 불편을 드려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하지만 오혜원, 손석구 등의 입장이나 사과는 나오지 않아 네티즌들의 비난이 쏠리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