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멜로가 체질’, 30대 청춘을 위한 OST 공개…밴드 신인류의 ‘작가미정’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밴드 신인류의 JTBC ‘멜로가 체질’ OST ‘작가미정’ 재킷. / 제공=삼화네트웍스

JTBC 금토드라마 ‘멜로가 체질’이 청춘을 노래하는 세련된 OST를 공개한다. 오는 17일 오후 6시 두 번째 OST인 밴드 신인류의 ‘작가미정’을 내놓는다.

30대 청춘들의 이야기를 현실적으로 보여주며 공감을 얻고 있는 ‘멜로가 체질’의 새 OST인 ‘작가미정’은 드라마 전반에 삽입될 예정이다.

‘작가미정’은 ‘천천히 흘러가는 대화속에 남는 단어 몇 개 일까요’라는 첫 가사처럼 스스로에게 고민을 던지며 시작한다. 사랑에 담담해지고 일에 지친 이들에게 전하는 애틋한 메시지가 담겨 있다.

신인류는 편안하면서도 세련된 분위기를 살려 ‘작가미정’을 감각적으로 완성했다고 한다. 인디팝 장르로, 몽환적인 분위기가 돋보인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