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영희, 빅보스엔터와 전속계약 체결…’호텔 델루나’ 특별 출연까지 ‘겹경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황영희. / 제공=빅보스엔터테인먼트

배우 황영희가 신생 매니지먼트 빅보스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빅보스엔터테인먼트의 관계자는 “남녀노소에게 사랑받고 있는 황영희와 함께 하게 돼 기쁘다. 황영희는 특유의 깊은 연기 내공을 바탕으로 드라마와 영화, 무대를 넘나들며 활약 중이다. 그가 더 좋은 환경에서 연기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다방면의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경숙이, 경숙 아버지’ ‘갈매기’ ‘민들레 바람되어’ 등 연극을 통해 연예계에 데뷔한 황영희는 이후 ‘김과장’언니는 살아있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 ‘황후의 품격’ ‘녹두꽃’ 등에 출연했다.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하며 ‘명품 조연’이라는 애칭을 얻었다.

최근 tvN 주말드라마 ‘호텔 델루나’의 특별 출연을 결정했다. 극중 국제기구 총장 후보 황문숙으로 나올 예정이다. 그의 모습은 오는 17일 오후 방송에서 공개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