닐로, 오는 26일 자작곡 ‘벗’으로 돌아온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닐로. / 제공=리메즈엔터테인먼트

 

가수 닐로(Nilo)가 6개월 만에 컴백한다.

16일 소속사 리메즈엔터테인먼트는 “닐로가 오는 26일 오후 6시 새 디지털 싱글 음반 ‘벗’을 발표한다”고 밝혔다.

닐로는 ‘벗’을 통해 기존의 어둡고 외로운 이미지를 벗고 따뜻하고 편안한 면을 드러낼 예정이다. 리메즈엔터테인먼트의 관계자는 “닐로는 이번 신곡으로 ‘이별’뿐만 아니라, 다양한 주제를 소화할 수 있는 넓은 음악 스펙트럼을 보여줄 것”이라고 기대를 높였다.

2015년 첫 번째 디지털 싱글 ‘바보’로 데뷔한 닐로는 ‘넋두리’ ‘괜찮아’ 등으로 이름을 알렸다. 2017년 첫 번째 미니음반 ‘어바웃 유(About You)’의 타이틀곡 ‘지나오다’로는 음원차트 정상을 차지했다. 지난 2월 발표한 ‘미운 날’ 역시 음원차트 최상위권에 이름을 올리며 ‘음원강자’라는 애칭을 얻었다. 이번 신곡으로도 인기를 이을지 주목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