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쇼’ 송승헌, 사남매 아빠 되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위대한 쇼’ 2차 티저. /사진=tvN 영상 캡처

tvN 새 월화드라마 ‘위대한 쇼’의 송승헌이 사남매 아빠로 나선 2차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오는 26일 첫 방송을 하는 ‘위대한 쇼’는 전 국회의원 위대한(송승헌 분)이 국회 재입성을 위해 문제투성이 사남매(노정의, 정준원, 김준, 박예나 분)를 가족으로 받아들이며 벌어지는 이야기다.

송승헌은 국회의원 타이틀을 되찾기 위해 아빠 코스프레를 결심한 속물, 위대한 전 국회의원 역을 맡았다. 노정의는 동생들을 위해 대한의 딸 코스프레를 결심한 사남매의 소녀가장 한다정 역을 맡았다. 금배지가 필요한 정치인과 아빠가 필요한 사남매의 파란만장한 만남이 올 여름 안방극장에 예측불허 재미와 유쾌한 웃음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공개된 영상에서 송승헌은 ‘사남매’ 노정의, 정준원(한탁 역), 김준(한태풍 역), 박예나(한송이 역)를 데리고 마트 나들이에 나선다. 그는 조각상 외모와 내공이 느껴지는 살림꾼 포스를 발산하고 있다. 그런 송승헌과 사남매를 하트 눈빛으로 바라보는 시민들의 모습이 함께 담겨 눈길을 끈다.

특히 행복지수 정점을 찍은 사남매의 모습이 시선을 강탈한다. ‘송승헌이 내 아빠다’라는 것을 해맑은 미소로 보여주는 ‘첫째’ 노정의와 시종일관 핸드폰에서 눈을 떼지 못한 채 송승헌에게 껌딱지처럼 붙어있는 ‘둘째’ 정준원, 품 안에 장난감 자동차를 세상 소중하게 안고 있는 ‘쌍둥이 첫째’ 김준과 노정의의 손을 꼭 잡고 마트 구경에 심취한 ‘쌍둥이 둘째’ 박예나의 개성만점 모습인 것. 행복포텐을 팡팡 터트리며 입가에 미소가 떠날 줄 모르는 송승헌과 사남매의 해피 바이러스 가득한 모습이 보는 이들까지 빙그레 웃음짓게 만든다.

“차별화된 나의 당선 전략. 얘들이 내가 국회로 돌아갈 유일한 카드”라는 내레이션과 함께 승승장구하던 정치 신인 송승헌이 돌연 사남매의 위대한 아빠가 된 사연은 무엇인지 궁금해진다.

‘위대한 쇼’는 ‘60일, 지정생존자’ 후속으로 오는 26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을 시작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