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완 “광복절 경축식 참석 영광…국민들의 염원 이뤄질 것”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광복절 경축식 방송 캡처

그룹 신화의 멤버이자 배우 김동완이 광복절 경축식에 참석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15일 오전 충남 천안시 독립기념관에서 제74주년 광복절 경축식이 열렸다. 이날 경축식에는 독립유공자와 주한 외교단, 사회단체 대표와 일반 시민 등 1800여 명이 참석했다. 독립기념관에서 광복절 경축식이 열리는 건 2004년 이후 15년 만이다.

김동완은 국기에 대한 맹세문을 낭송하고 독립유공자 후손 및 유족, 국방부 중창단과 함께 애국가 제창 대표자로 무대에 올랐다. 김동완은 MBC 드라마 ‘절정’ 등 독립운동 관련 작품에 출연했다. 또한 군 복무 중인 비투비 이창섭, 샤이니 키도 함께 애국가를 제창했다.

김동완은 행사가 끝난 후 보도자료를 통해 “독립기념관에서 열리는 경축식에 그것도 2004년 이후 처음 오게된 자리에 하나의 마음을 가진 국민으로서 참여하게 되어 영광스럽고 감사드립니다. 선조들의 바램이, 국민들의 염원이 꼭 이루어지리라 믿습니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