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A, 한국 대표로 싱가포르 무대 오른다

AOA 중국 쿠워차트

AOA 중국 쿠워차트

걸그룹 AOA가 한국 대표로 싱가포르 무대에 오른다.

AOA는 11월 16일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아시아 음악 페스티벌 ‘선다운 페스티벌 2013’에 한국 대표로 참석한다.

‘선다운 페스티벌 2013’은 아시아 지역의 팝, 록 뮤지션을 한자리에 모아 대중에게 선보이는 음악 축제로, 올해 한국, 일본, 홍콩, 대만, 중국, 인도네시아, 필리핀, 태국까지 총 8개국의 아티스트가 참석할 예정이다.

AOA의 싱가포르 방문은 지난 6월 세계 3대 음악 마켓 ‘케이팝 나이트 아웃 엣 뮤직 매터스 라이브 2013’ 무대 이후 두 번째다. AOA는 이번 공연에서 밴드와 댄스무대를 모두 선보인다. 특히 드러머 유경을 포함한 밴드 AOA 블랙의 무대가 처음 공개될 예정이다.

데뷔곡 ‘엘비스(Elvis)’와 정용화 자작곡으로 화제를 모은 ‘러브 이즈 온리 유(Love is only you)’, 신곡 ‘흔들려’ 3곡은 댄스로, ‘겟 아웃(Get Out)’과 ‘모야’ 2곡은 밴드 로 펼치며 차별화된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AOA의 해외 인기는 차트에서도 알 수 있다. 신곡 ‘흔들려’는 최근 중국 음원 사이트 ‘쿠워(kuwo)’에서 일주일째 2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일본 음반 유통 사이트 ‘타워레코드’와 ‘HMV’에서도 상위권에 랭크되어 눈길을 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FNC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