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속자들’ 이민호-박신혜, 로맨틱 키스신 공개

SBS '상속자들'

SBS ‘상속자들’

SBS 수목미니시리즈 ‘상속자들’의 이민호와 박신혜가 첫 키스신 촬영에 도전했다. 극중 재벌가 아들 김탄(이민호)과 가난한 고교생 차은상(박신혜)을 맡은 이들은 오는 31일 방송하는 ‘상속자들’ 8회분에서 학교 옥상에서 처음으로 입맞춤하는 장면을 선보인다.

키스신 장면 촬영은 지난 27일 경기도 동탄에 위치한 한 고등학교에서 이뤄졌다. 제작진은 “3시간 넘게 진행된 촬영에서 전화를 받으려는 은상을 붙든 탄이 불시에 은상에게 입맞춤을 하면서 로맨틱한 장면이 연출됐다”고 전했다.

박신혜는 “은상과 탄에게 전환점이 될 수 있는 중요한 장면이 잘 완성된 것 같다. 이제 제국고에서 하나하나 어려운 상황에 부딪혀야 하는 은상이가 어떻게 해답을 찾아갈지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