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재영 한지민 주연 ‘플랜맨’, 26일 계획적인 삶 마쳤다

성시흡 감독, 한지민, 정재영(왼쪽부터)

정재영, 한지민 주연의 코미디 ‘플랜맨’이 지난 26일 촬영을 마쳤다.

‘플랜맨’은 단 1초도 계획 없이 못 사는 정석이 짝사랑하는 여자를 위해 삶을 바꿔보려는 이야기를 그린 코미디. 1분 1초까지 철저하게 계획하며 사는 정석 역할엔 정재영, 플랜맨 정석의 짝사랑이 이루어지도록 도와주는 과격한 어투의 직설녀 소정 역할엔 한지민이 분했다.

정재영은 “스태프, 배우, 감독님 모두 수고 많으셨다. 활기차고 유쾌한 현장으로 기억에 오래오래 남을 것 같다”며 “’플랜맨’은 재미있는 장면들이 많아서 매우 즐겁게 촬영했다”고 전했다.

이어 한지민은 “촬영이 끝났다는 것이 아직 실감이 나지 않고 시원섭섭하다”며 “영화는 후반 작업을 마치고 관객들을 만날 때까지 끝나지 않으니까 더더욱 실감이 안 나는 것 같다”고 전했다. 영화는 2014년 1월 개봉한다.

글. 이은아 domino@tenasia.co.kr
사진제공. 워너비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