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영지, 한복 홍보대사 발탁 “한복의 아름다움 적극 알릴 것”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배우 허영지./사진제공=DSP미디어

그룹 카라 출신 배우 허영지가 ‘한복 홍보대사’로 우리 옷 한복의 아름다움과 가치를 전 세계에 알린다.

소속사 DSP미디어는 13일 “허영지가 2019 한복 홍보대사로 발탁됐다”고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와 (재)한국공예디자인문화 진흥원 한복 진흥센터(원장 최봉현)는 오는 29일 문화역서울 284에서 ‘2019 한복 상점’ 개막을 앞두고 허영지를 ‘한복 홍보대사’에 선정했다. 허영지와 함께 뮤지컬 배우 김호영과 배우 서동현, 김수정이 한복 홍보대사로 활동할 예정이다.

허영지는 “한복을 정말 좋아해서 입을 수 있는 기회가 올 때마다 입었다. 한복의 아름다움을 한복 홍보대사로 더 적극적으로 알릴 수 있는 기회를 주셔서 너무 감사하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어 “다양한 한복문화를 널리 알릴 수 있도록 많은 분들의 관심과 사랑도 부탁드린다”고 요청했다.

허영지는 오는 29일 정오 문화역서울 284에서 열리는 ‘2019 한복 상점’ 개막식에 참석해 한복 홍보대사 위촉장을 받고 활동에 나선다.

이어 결혼을 앞둔 예비부부를 위한 ‘한복 웨딩 스타일링쇼’를 직접 진행하며 대중들과 만나 뜻깊은 시간을 보낼 예정이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