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필, 심야 라디오 ‘애프터클럽’ 금요일 DJ로 낙점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SBS 파워FM ‘애프터클럽’의 금요일 진행자로 낙점된 가수 김필. /사진제공=SBS

 

SBS 파워FM ‘애프터클럽’의 금요일 진행자로 가수 김필이 낙점됐다.

‘애프터클럽’은 월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요일별로 일곱 명의 DJ가 진행하면서 매일 색다른 개성을 느낄 수 있는 독특한 콘셉트의 프로그램이다. 가수 이진아, 슬리피, 푸디토리움, 임헌일, 검정치마가 요일별 DJ로 활약하고 있다.

뛰어난 가창력과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매력을 뽐낸 김필이 라디오 DJ에 도전한다. 그는 매력적인 목소리와 진정성 있는 입담, 개성 있는 선곡으로 유쾌한 시간을 선사할 예정이다.

‘슈퍼스타K6’ 준우승 출신의 김필은 준수한 외모와 특유의 감성을 가진 싱어송라이터다. 최근 ‘비긴어게인 3’ ‘더 콜 2’ 등 음악 예능에 잇달아 출연했다.

‘애프터클럽’은 매일 오전 1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