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타엑스, 美 ‘2019 틴 초이스 어워즈’ 출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몬스타엑스. / 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그룹 몬스타엑스가 미국에서 열린 ‘2019 틴 초이스 어워즈(2019 Teen Choice Awards)’를 빛냈다.

몬스타엑스는 지난 11일(현지시간) 허모사 비치에서 펼쳐진 ‘2019 틴 초이스 어워즈’에 출연해 다채로운 매력을 뽐냈다.

‘2019 틴 초이스 어워즈’는 음악과 영화, 스포츠 등 다양한 분야에서 뛰어난 활약을 펼친 스타들이 수상자로 선정하는 시상식이다. 이날 몬스타엑스는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Robert Downey Jr.), 테일러 스위프트(Taylor Swift), 제시카 알바(Jessica Alba), 찰리 푸스(Charlie Puth), 조나스 브라더스(Jonas Brothers), 원 리퍼블릭(One Republic) 등 유명 스타들이 대거 참석하는 자리에 함께했다. 포토월과 무대에 모두 오르며 인기를 입증했다.

몬스타엑스는 주최 측의 초청으로 특별 공연을 선사했다. 강렬하고 화려한 안무로 이목을 끌었다. 힙합 뮤지션 프렌치 몬타나와 협업한 영어 싱글 음반 ‘후 두 유 러브?(WHO DO U LOVE?)’를 부른 몬스타엑스는 섹시하면서 힘 넘치는 모습을 도잇에 보여줬다.

미국 유명 언론 매체인 엔터테인먼트 투나잇(Entertainment Tonight)을 비롯해 영 할리우드(YOUNG HOLLYWOOD), 팝크러시(PopCrush), 할리우드 라이프(Hollywood Life), 메트로(Metro), 엘 코메르시우(El Comercio) 등 외신의 주목도 받았다.

더불어 공식 SNS에 찰리 푸스, 로렌 하우레기(Lauren Jauregui) 등과 찍은 사진을 올려 화제를 모았다.

몬스타엑스는 지난 4월 서울을 시작으로 전세계 20개 도시를 돌며 월드투어 콘서트 ‘위 아 히어(WE ARE HERE)’를 펼치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