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지 해명, “무리한 다이어트 아냐…마음고생을 조금 했어요”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가수 신지./ 사진제공=신지 인스타그램

가수 신지가 지난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건강 악화설에 대한 글을 올렸다.

신지는 다이어트를 한 듯한 모습으로 화제를 모았다.

신지는 “코요태 활동으로 바쁘게 지내던 중에 솔로 활동까지 준비하게 되면서 잘 해내고 싶은 부담감이 크게 작용했는지 마음고생을 조금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건강에 이상이 있거나 무리한 다이어트를 하고 있지는 않으니 염려하지 말라고 당부했다. 이와 함께 “걱정과 관심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신지는 지난 8일 ‘느낌이 좋아’를 발표하고 활동 중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