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새 친구 김민우 합류…“한순간도 가수의 꿈 포기한 적 없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불타는 청춘’에 새 친구로 온 김민우. /사진제공=SBS

SBS ‘불타는 청춘’에서 청춘들과 시청자가 보고 싶어하는 새 친구 김민우가 함께 가평으로 여행을 떠난다.

지난주 청춘들은 시청자가 보고 싶은 새 친구로 조용원, 김민우를 찾아 떠나 화제가 됐다. 그 중 김민우는 약 2년 전부터 제작진이 섭외를 시도했지만, 시기상 리얼리티 예능 프로그램 출연을 망설였다. 이에 청춘들이 직접 찾아가 김민우에게 진심을 전했고, 고민 끝에 출연을 결정하게 됐다.

13일 오후11시 10분 방송에는 김민우가 등장한다. 서로 정체를 모르고 있던 새 친구와 청춘들은 강 하나를 사이에 두고 누구일지 궁금해 했다. 최민용은 강 건너 새 친구와 극적으로 먼저 만날 수 있는 주인공이 됐다.

현재 수입 자동차 딜러로 일하고 있는 김민우는 이번 여행에 직접 월차까지 내고 참여했다. 청춘들을 위해 여행 선물까지 직접 들고 오는 등 여행에 대한 설렘을 드러냈다. 하지만 촬영 중간중간 끊임없는 업무 메신저와 전화가 걸려와 ‘현실 부장님’의 모습을 보여줬다.

김민우는 여행하는 동안 한때 동료였던 청춘들에게 “한순간도 가수의 꿈을 포기한 적이 없다”고 고백했다. 가수의 자리를 내려놓고 당당하게 딜러로서 살기로 다짐한 김민우, 그가 소중한 딸의 아빠로, 가장으로서 간직한 포부는 무엇인지, 그리고 자동차 딜러를 시작하게 된 계기와 부활 김태원과의 특별한 인연 등 그동안 궁금했던 사연이 방송에서 공개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