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음파음파’로 여름 사냥…’빨간 맛’→’파워 업’ 이어 히트 정조준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레드벨벳의 ‘‘The ReVe Festival’ Day 2’ 이미지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레드벨벳이 청량한 매력의 서머송 ‘음파음파 (Umpah Umpah)’로 컴백한다.

레드벨벳의 새 미니앨범 ‘‘The ReVe Festival’ Day 2’(‘더 리브 페스티벌’ 데이 2)는 오는 20일 오후 6시 각종 음악 사이트에서 공개된다.

앨범에는 타이틀곡 ‘음파음파 (Umpah Umpah)’를 비롯해 다양한 장르의 총 6곡이 수록되어 있어 음악 팬들을 매료시킬 전망이다.

‘음파음파 (Umpah Umpah)’는 디스코 하우스 리듬의 업템포 댄스 곡이다. 특히 수영을 모티브로 한 가사에서 자신의 눈빛과 매력에 빠져 허우적대는 상대에게 호흡법을 알려줘 즐거운 추억을 만들고 싶은 마음을 재치 있게 표현한 것이 인상적이다.

레드벨벳은 2017년 ‘빨간 맛 (Red Flavor)’, 2018년 ‘Power Up’(파워 업) 등 상큼발랄한 매력과 여름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는 서머송을 연이어 히트시키며 여름 최강자로 자리매김했다. 이에 신곡 ‘음파음파 (Umpah Umpah)’로도 올 여름을 뜨겁게 장식할 것으로 보인다.

레드벨벳은 오늘(13일) 0시 홈페이지를 통해 새 미니앨범 ‘‘The ReVe Festival’ Day 2’의 트레일러 영상과 멤버들의 새로운 변신이 담긴 티저 이미지를 공개해 컴백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