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메이트3’ 유라, 수제 아이스크림까지 만드는 ‘열정 호스트’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tvN 예능 ‘서울메이트3’./ 사진제공=tvN

그룹 걸스데이의 유라가 지난 12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서울메이트3’에서 호주에서 온 메이트들과 활기찬 하루를 시작했다.

외국인 친구를 만들고 싶었다던 유라. 유라는 열심히 손님맞이를 준비하는 모습으로 등장부터 시선을 사로잡았다. 정성스레 손글씨로 웰컴 카드를 만들고 집안 곳곳을 꾸미는 열정을 쏟았다. 메이트들의 인상착의 힌트를 듣고 실물과 똑 닮은 그림을 그려내는 등 만반의 준비에 돌입했다.

이어 웰컴 푸드로 외국인들 입맛에 맞는 재료를 넣은 김치볶음밥과 된장찌개, 수제 아이스크림을 만드는 세심함을 선보였다.

이윽고 메이트들과의 떨리는 첫 만남이 펼쳐졌다. 유라는 특유의 쾌활한 웃음으로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형성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세 사람은 신기할 정도의 엄청난 인연을 확인하고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메이트들은 2년 전 호주에서 열린 콘서트에 참석해 걸스데이로서 공연을 펼친 유라와 하이 터치를 했던 적이 있었던 것이다. K팝 커버댄스팀에 속해있는 두 사람의 첫 커버댄스가 걸스데이의 노래였던 것. 세 사람은 서로의 운명적인 만남을 즐거워했다.

‘서울메이트3’는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10분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