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고은민, 새 수목극 ‘청일전자 미쓰리’ 출연 확정···혜리·김상경과 호흡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배우 고은민. /사진제공=FN 엔터테인먼트

신예 고은민이 tvN 새 수목드라마 ‘청일전자 미쓰리’에 출연을 확정했다.

‘청일전자 미쓰리’는 위기의 중소기업 ‘청일전자’의 직원들이 힘든 삶을 버텨내며 함께 성장하는 과정을 그린 휴먼 드라마다.

고은민은 위기에 놓인 회사의 대표이사가 된 이선심(이혜리 분)을 돕는 ‘츤데레’ 유 부장인 유진욱(김상경 분)의 부인 문은혜 역으로 출연한다. 그는 유진욱의 곁에서 다시 한 번 열정에 불타오를 수 있게 격려하며 찰떡 호흡을 선보일 예정이다.

고은민은 북한 실향민과 탈북민을 소재로 한 영화 ‘림동미’의 주인공인 함경북도 출신의 프리랜서 북 디자이너 림동미 역을 맡아 차분하고 지적인 이미지를 선보였다. 그는 드라마 ‘고백부부’ 에서 철없는 남동생 최반도 역을 맡았던 손호준과의 현실 남매 케미를 뽐내며 탄탄한 연기력을 펼쳤다.

‘청일전자 미쓰리’는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후속으로 9월 처음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