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딴딴, 오늘(13일) 새 앨범 ‘반육십’ 발매…“어린 시절 이야기 담아”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윤딴딴 ‘반육십’ 앨범 커버./사진제공=매직스트로베리

싱어송라이터 윤딴딴이 새 미니 앨범 ‘반육십’을 발매한다.

이번 앨범은 6월 발표한 싱글 앨범 ‘잘 살고 있지롱’ 트랙이 들어간 미니 앨범으로, 타이틀 곡 ‘발명가’를 포함해 총 5곡이 수록된다.

윤딴딴은 대표 곡인 ‘겨울을 걷는다’가 속해있는 앨범 ‘반오십’으로 데뷔했고, 데뷔 5주년을 맞아 ‘반육십’이라는 이름으로 미니 앨범을 기획했다.

윤딴딴은 “30대에 입성한 내가 지금 들려주고 싶은 나의 이야기를 담았다. 많은 분들이 들어봤으면 좋겠다”라고 했다.

‘반육십’은 13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에서 감상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