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케이팝’ 보이스퍼, “현재 전 멤버 자작곡 준비 中”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보이스퍼./ 아리랑 라디오 ‘슈퍼케이팝’ V라이브 캡처

4인조 그룹 보이스퍼(VOISPER)가 지난 12일 아리랑 라디오 ‘SUPER K-POP’(이하 ‘슈퍼케이팝’)에 출연했다.

이날 보이스퍼는 “최근 신곡 ‘우리 꼭 사귀는 것 같잖아요’를 발매했다. 그리고 현재 멤버 모두 자작곡을 쓰고 있다. 보이스퍼의 진짜 모습을 보여주고 싶어 바쁘게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이어 보이스퍼는 ‘우리 꼭 사귀는 것 같잖아요’와 ‘여름 감기’를 라이브로 불렀다.

정대광은 ‘우리 꼭 사귀는 것 같잖아요’를 통해 새롭게 랩에 도전한 김강산에 대해 “강산이가 랩이라는 장르에 진지하게 임하고 있었는데 이번 신곡을 통해 이룰 수 있어서 기뻐했다”라고 했다. 김강산은 정대광의 비트박스에 맞춰 즉석으로 랩 파트를 선보였다.

보이스퍼는 ‘폭탄 TMI’ 게임에서 평소 팬들이 궁금해했던 질문에 답하며 솔직한 매력도 드러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