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시트’ 개봉 14일째 600만 돌파…고공 흥행ing(공식)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엑시트’ 600만 돌파 감사 인증샷. /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영화 ‘엑시트’가 누적 관객 수 600만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엑시트’는 개봉 14일째인 13일 오전, 600만 관객을 넘어섰다. 개봉 3일째 100만, 4일째 200만, 6일째 300만, 8일째 400만, 11일째 500만 관객 돌파에 이어 3일 만에 파죽지세로 600만 관객까지 돌파한 것이다.

‘엑시트’의 흥행 주역들인 조정석, 임윤아, 김지영, 강기영, 이상근 감독은 영화 속 슬기로운 재난탈출기 소품인 고무장갑을 활용해 재기 발랄한 600만 관객 인증샷과 영상을 남겼다. ‘엑시트’는 대형 쓰레기봉투, 지하철 비치 방독면, 고무장갑, 포장용 박스 테이프 등 어디서나 볼 수 있는 소품을 활용한 어디서도 본 적 없는 재난 탈출기를 선보여 관객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다. 사진에서 배우들은 노란색 고무장갑을 끼고 재치 있게 인증샷을 찍고 있다.

파죽지세로 600만 관객까지 돌파한 흥행 고공 중인 ‘엑시트’는 선정적이거나 잔인한 장면 대신 스릴감 넘치는 액션과 쉽게 공감할 수 있는 유머가 조화를 이루고 있어 무더운 여름에 극장으로 피서 나들이를 떠난 가족, 연인, 친구들끼리 부담 없이 선택할 수 있는 작품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