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극 ‘친정엄마와 2박 3일’ 전국투어 돌입…강부자 전회 출연

친정엄마와 2박3일-포스터

강부자, 전미선 주연의 연극 ‘친정엄마와 2박 3일’이 전국투어에 돌입한다.

‘친정엄마와 2박 3일’은 지난 2009년 초연 이후 45만 명의 관객을 불러들이며, 전회 매진을 기록한 연극. 원년멤버 그대로 5년째 투어를 이어나가며 흥행 불패신화를 그리고 있다.

배우 강부자는 이번 공연 역시 전회 출연을 결정했으며 딸 역할로는 초연부터 지금까지 쭉 함께하고 있는 배우 전미선이 출연한다.

‘친정엄마와 2박 3일’은 어렸을 때부터 잘나고 똑똑했던 딸과 그 잘난 딸에게 한 없이 모자라고 부족한 것만 같아 항상 마음 아팠던 엄마의 마지막 2박 3일을 그린 작품이다.

아이스타미디어 관계자는 “‘친정엄마와 2박3일’은 엄마와 딸, 나아가서는 가족 전체를 아우르는 사랑이 가득한 연극으로 힘이 부치는 세상살이도 가족애는 ‘이겨낼 힘’을 준다는 것을 보여주는 연극이 될 것이다”고 기대를 당부했다.

연극 ‘친정엄마와 2박 3일’은 11월 1, 2일 광주문화예술회관 대극장 공연을 시작으로 용인, 군산, 부산, 인천, 대구에서 차례대로 열린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아이스타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