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는 내 운명’ 조현재 친누나 등장…붕어빵 외모부터 폭탄발언까지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사진제공=SBS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 풍수 인테리어에 푹 빠진 배우 조현재의 반전 모습이 공개된다.

12일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에서는 풍수 인테리어를 독학했다는 조현재가 관련 동영상을 보는 모습이 담긴다. 이에 아내 박민정은 “또 시작인가”라며 질색했고, 조현재는 “풍수는 과학”이라며 풍수 사랑을 과시했다.

조현재는 급기야 수맥봉을 꺼내 들고 안방 수맥 탐사에 나섰다. 그는 어이없어하는 아내의 모습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수맥 찾기에 집중했다. 수맥 탐사에 몰두하던 조현재는 무언가를 발견한 듯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고 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조현재는 본격적으로 풍수를 공부하기 위해 박민정과 함께 전문가를 찾았다. 강의를 듣던 중, 조현재는 “어떻게 하면 저희가 더 활활 탈 수 있는가?”라고 질문하며 부부 금실을 자랑했다. 이에 박민정은 “나를 타 죽일 셈인가”라며 부끄러워했다.

이후 조현재는 풍수 인테리어 팁을 전수하기 위해 친누나의 집에 방문했다. 누나는 ‘여자 조현재’라고 불릴 정도로 동생과 똑 닮은 이목구비로 시선을 끌었다. 또한 그는 거침없는 폭탄 발언으로 조현재를 당황케 한다.

‘너는 내 운명’은 12일 오후 11시 2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