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션한 남편’ 김정태, 가족캠핑 중 “응급실 가야겠다” 폭탄발언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스카이드라마 예능 ‘신션한 남편’ 방송화면. /사진제공=스카이드라마

 

스카이드라마 예능프로그램 ‘신션한 남편’의 배우 김정태에게 변화의 바람이 불었다.

‘신션한 남편’은 스타 부부의 일상을 속속들이 파헤치며 그 안에서 아내들이 원하는 이상적인 남편을 만들어주는 ‘좋은 남편 코디 프로젝트’다.

지난 방송에서 김정태는 가족들을 위해 특별한 캠핑을 계획했다. 최신식 시설이 갖춰진 캠핑장 선정부터, 아침 일찍 캠핑장으로 먼저 이동해 음식을 준비하거나 아이들을 즐겁게 해주는 좋은 아빠의 면모를 보였다. 아내만 졸졸 쫓아다니던 아내 껌딱지에서 긍정적인 변화가 생긴 것.

오는 13일 방송되는 ‘신션한 남편’에서는 캠핑을 하는 김정태 가족의 모습이 공개된다. 그는 두 아들과 아내 전여진을 위해 모든 끼니를 책임지고 만든다.

김정태의 식사 준비는 끼니때마다 난관에 부딪혔다. 두 아들의 전혀 다른 음식 취향이 메뉴 선정에 어려움을 겪은 것이다. 결국 6시간 내내 음식만 하게 된 김정태는 “응급실에 가서 링거 맞고 집에 가야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낸다.

‘신션한 남편’은 오는 13일 오후  9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