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광, ‘둥글개 봉사단’에 월 100만원 기부 “반려견 광복이와 생일 기념”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개그맨 박성광./사진제공=SM C&C

개그맨 박성광이 월 100만원 릴레이 기부에 나선다.

‘츤데레’의 아이콘 박성광이 자신의 생일이자 반려견 광복이의 생일인 8월 15일을 기념하기 위해 특별한 기부를 준비했다. 박성광과 광복이의 생일은 광복절로 국가적으로 의미가 깊은 날인만큼 소신을 담은 기부로 생일의 의미를 더한 것이다.

박성광은 자신이 전속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펫 가전제품 브랜드와 함께 월 100만원씩 1년간 ‘둥글개 봉사단’에 후원금으로 기부한다. ‘둥글개 봉사단’은 유기된 동물들을 구조해 교육한 후 인간과의 교감을 통해 서로의 아픔을 치유하는 동물매개치유 봉사활동 단체이다. 박성광의 후원금은 독거 및 장기요양 어르신과 장애인들의 재활을 위한 동물 매개 치료 봉사활동 지원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박성광은 “가족으로 와준 광복이의 고마움을 생각하며 많은 어르신들을 위해 의미 있는 선물을 전하고 싶었다”고 기부를 시작하게 된 계기를 밝히며 “불편한 몸으로 단절된 환경에서 지내시는 어르신들은 외로움을 더욱 크게 느끼실 수 있다. 이런 동물 매개 치유를 통해 어르신들께서 긍정적인 에너지를 받고 다시 활기찬 모습을 찾을 수 있길 바라며 좋겠다”고 소망했다.

‘둥글개 봉사단’의 이웅종 단장은 “기탁해 주신 후원금을 통해 장기요양 어르신, 장애인 친구들, 동물 매개 치료 유기견 봉사단 등이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소중히 사용하겠다”며 박성광의 후원에 감사 인사를 건넸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