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가수 진성, K트롯 ‘골든마이크’ 특별 심사위원 출연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골든마이크’에 출연한 가수 진성./사진제공=KNN

트로트 가수 진성이 KNN의 K트롯 서바이벌 ‘골든마이크’에 특별 심사위원으로 출연한다.

오는 16일 ‘골든마이크’에 출연하는 진성은 많은 참가자들이 존경하고 좋아하는 남자 가수로 뽑는 트로트 가수다.

진성은 ‘골든마이크’ 제작진을 통해 “너무 영광스럽게 생각한다. ‘골든마이크’는 내가 심사위원으로 참여할 자격이 있나 뒤 돌아 볼 정도로 많은 실력파들이 있어 기대도 되고 긴장도 된다”고 소감을 전했다.

진성은 1997년 ‘님의 등불’로 데뷔후 2008년 ‘안동역에서’라는 곡을 발표했다. 이후 2012년부터 ‘안동역에서’가 폭발적인 인기를 끌었으며 안동역 앞에 노래비까지 세워져 인기를 입증했다. 진성은 2014년 MBC 가요베스트 올해의 노래상, 2016년 제50회 가수의 날 시상식 최우수 전통가요 대상 등 다양한 수상 기록과 함께 함께 활발한 활동을 보여주고 있다.

진성이 특별 심사위원으로 출연하는 ‘골든마이크’는 오는 16일 오후 8시 55분 부산경남 KNN과 유튜브 채널 ‘캐내네 트로트’에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