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 말을 해’ 박나래 “내가 박보검과 사귈 확률 50%”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코미디언 박나래. / 제공=JTBC ‘어서 말을 해’

코미디언 박나래가 “내가 박보검과 사귈 확률은 50%”라고 말했다. 오는 13일 처음 방송되는 JTBC 새 예능프로그램 ‘어서 말을 해’에서다.

‘어서 말을 해’는 재치 있고 센 입담으로 유명한 연예인들이 한자리에 모여 진정한 ‘말의 고수’를 가리는 프로그램이다.

박나래는 “내가 박보검과 사귈 확률이 몇 퍼센트라고 생각하십니까?”라고 물었고, 전현무는 “마이너스 150%라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하지만 박나래는 굴하지 않고 “50%”라고 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모든 출연자들이 “말도 안 되는 얘기”라고 박나래의 말을 무시했지만, 박나래는 묘하게 설득력 있는 계획을 털어놨다고 한다. 일부 출연자들이 수긍하는 모습을 보여, 오히려 박나래가 당황했다.

‘어서 말을 해’의 제작진은 “박나래의 충격 발언 외에도 배우 김정난의 ‘아침 마당 토크’와 고기를 두고 펼쳐진 코미디언 문세윤과 가수 딘딘의 육탄전, 밴드 엔플라잉의 유회승의 학창 시절 비밀까지 공개될 예정”이라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