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글로벌 인기 증명…방콕 팬미팅 예매에 서버 마비

[텐아시아=우빈 기자]

가수 강다니엘 팬미팅 포스터 / 사진제공=커넥트엔터테인먼트

가수 강다니엘이 팬미팅만으로 뜨거운 인기를 증명했다.

강다니엘은 오는 16일 싱가포르를 시작으로 18일 홍콩, 9월 7일과 13일에는 방콕과 타이베이에서 팬미팅을 앞두고 있다. 싱가포르와 홍콩에서 4000여 명, 방콕에서는 5600여 명, 타이베이에서는 3000여 명의 팬들이 모이며, 4개국 총 1만 7000여 명의 팬들과의 만남을 앞두고 있다.

특히 지난 10일 (현지 시간) 예매가 시작된 강다니엘의 팬미팅 티켓은 예매 시작과 동시에 5600여 석 모무 매진을 기록하며 폭발적인 인기를 증명했다. 티켓 판매 사이트의 동시 접속자가 약 5만 명에 육박하며 일시적 사이트 접속 불가는 물론, 강다니엘의 팬미팅과 관련된 단어가 태국 SNS 채널의 실시간 트렌드 검색어 1위에 5시간째 머무르기도 했다. 그뿐만 아니라 추가 좌석에 대한 문의가 폭주했고, 이에 응답하고자 방콕 공연은 8000 석으로 규모를 늘렸다. 강다니엘을 향한 글로벌 팬들의 열렬한 관심을 실감케 한다.

강다니엘의 이번 팬미팅은 솔로 데뷔 이후 전 세계 팬들과 만나 소통하며 강다니엘만의 색을 찾아나가는 과정을 팬들과 함께 할 예정이다. 길었던 6개월의 공백을 채우고, 팬들에게 잊지 못할 특별한 시간을 선물하기 위해 다채로운 콘텐츠를 준비 중이다.

강다니엘의 소속사 커넥트엔터테인먼트는 “뜨거운 성원을 보내주시는 팬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라며 “긴 공백으로 인해 강다니엘의 무대를 그리워하던 팬 여러분들의 마음에 보답하고자 최선을 다해 준비 중이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