헨리, ‘플레이어’에 ‘일일 인턴 플레이어’로 등장…예능감 발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XtvN 예능 ‘플레이어’./ 사진제공=XtvN

11일 방송된 XtvN 예능 ‘플레이어’에 가수 헨리가 ‘일일 인턴 플레이어’로 등장했다.

헨리는 ‘플레이어’ 출연진과 문학 동아리 MT를 떠났다.

헨리는 ‘플레이어’ 멤버들과 함께 웃는 순간 머리를 둘러싼 호스에서 물이 쏟아지는 벌칙을 받고 출연료가 삭감되는 규칙을 적용 받았다.

이날 방송에선 이용진이 아내의 임신, 출산 예정 소식을 밝혀 또 다른 재미를 줬다. 멤버들이 아이의 이름을 지어준다는 핑계로 웃음 폭탄을 투척했기 때문이다.

친구에게 전화를 걸어 정해진 말을 들어야 하는 ‘말해줘 제발’ 코너에서는 ‘플레이어’ 멤버들과 실제 친구들의 웃음 케미가 돋보일 예정이다. 이 과정에서 이이경은 배우 인맥을 활용해 전화 연결을 시도했다.

‘플레이어’는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15분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