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베스터 스탤론과 아놀드 슈왈제네거의 만남 ‘이스케이프 플랜’, 12월 5일 국내 개봉

이스케이프 플랜
‘액션 레전드’ 실베스터 스탤론과 아놀드 슈왈제네거가 만나 화제를 모은 액션 스릴러 ‘이스케이프 플랜’이 12월 5일 국내 개봉된다.

‘이스케이프 플랜’은 지상 최고의 탈출 전문가 레이 브레슬린(실베스터 스탤론)이 알 수 없는 음모에 빠져 그 누구도 빠져나올 수 없도록 자신이 설계한 가장 완벽한 감옥에 갇히게 되는 이야기다. 올 여름 흥행에 성공한 ‘나우 유 씨 미:마술사기단’ 제작진이 뭉쳤고, ‘상하이’ ‘더 라이트:악마는 있다’ 등을 연출한 미카엘 하프스트톰이 메가폰을 잡았다.

가장 완벽한 감옥과 천재적인 탈출 전문가의 대결이 손에 땀을 쥐는 스릴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지금껏 본 적 없는 기발하고 기상천외한 탈출 방법들이 오프닝부터 등장해 시선을 사로 잡는다. 여기에 허를 찌르는 스토리 전개로 긴장감을 만들어 냈다.

실베스터 스탤론이 레이 브레슬린 역을, 아놀드 슈왈제너거가 감옥 탈출을 위해 브레슬린과 힘을 합치는 에밀 로트마이어 역을 맡았다.  이번에 공개된 포스터는 실베스터 스탤론과 아놀드 슈왈제네거가 벽을 사이에 둔 채 등을 지고 고민에 빠진 모습으로, 어려운 상황에 처한 그들이 어떻게 난관을 극복해나갈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