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핑클럽’ 이효리, “불꽃같은 인생을 살았는데 금방 꺼져버리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11일 방영된 JTBC 예능 ‘캠핑클럽’ 방송화면.

그룹 핑클의 이효리가 11일 방영된 JTBC 예능 ‘캠핑클럽’에서 “불꽃 같은 인생을 살았는데 금방 꺼져버리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효리를 비롯한 핑클의 멤버들은 해안에서 다른 사람들이 하는 불꽃놀이를 구경했다.

멤버들은 불꽃들이 일으킨 풍경을 가만히 바라보며 불꽃놀이를 감상했다.

장시간 운전하느라 피곤해진 멤버들은 불꽃놀이와 라면 등을 즐긴 후엔 취침 준비를 했다.

이효리는 “처음에는 나란히 있는 발 사진도 찍고 신발 사지도 찍고 하더니 관심도 없어”라고 말해 다시 소소한 웃음을 안겼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