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레이어’ 송해나, 연이은 박장대소로 웃음 폭탄 투척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모델 송해나./ 사진제공=tvN

11일 방송된 tvN 예능 ‘플레이어’에서 모델 송해나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정혁, 이수근, 김동현, 황제성, 이진호, 이용진, 이이경은 문학 동아리 콘셉트로 춘천으로 MT를 떠났다.

다함께 펜션으로 향한 멤버들은 무용과 학생들과 함께 ‘마미손맛 식당’에서 식사를 하려고 했다. 그때 송해나가 무용과 학생으로 깜짝 등장했다.

기존 ‘플레이어’의 규칙을 바탕으로 송해나와 홍윤화, 김소혜, 솔빈이 웃게 되면 그 옆에 있는 파트너가 대신 쏟아지는 물세례를 받는다.

웃음이 많은 송해나의 연속된 박장대소에 황제성이 송해나에게 그만 웃을 것을 다그쳐 웃음을 자아냈다.

송해나 팀은 방송 중 이원일 쉐프가 직접 조리하는 ‘마미손맛 식당’에서 ‘셰프 특선 요리’를 선택했다.

타 팀 대비 가장 일반적인 아이템인 비빔밥을 맛보게 된 송해나 팀. 이들은 갑자기 등장한 인서트용 드론 카메라에 비빔밥 재료들이 날아가는 해프닝이 벌어져 또 한번 시청자들의 폭소를 자아냈다.

‘플레이어’는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15분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