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처, ‘내가 좀 예뻐’ 마지막 방송…노라조와 합동 무대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11일 방영된 SBS ‘인기가요’ 방송화면.

걸그룹 네이처(NATURE)가 11일 SBS ‘인기가요’를 끝으로 ‘내가 좀 예뻐’ 음악방송 활동을 마무리했다.

네이처(오로라, 새봄, 루, 채빈, 하루, 로하, 유채, 선샤인)는 이날 방송된 ‘인기가요’에서 첫 번째 미니앨범 ‘아임 소 프리티(I’m So Pretty)’ 타이틀곡 ‘내가 좀 예뻐’를 선보였다.

네이처는 노라조와 함께 합동 무대까지 펼쳤다. 평소 노라조 팬임을 밝히고 커버 무대까지 꾸몄던 네이처라 팬들에게는 반가운 선물이었다.

특히 네이처는 색색의 샤워 가운을 입고 코믹하면서도 상큼한 매력을 발산했다.

네이처는 각종 방송 프로그램 및 다양한 콘텐츠로 팬들과의 만남을 이어갈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