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콘서트’ 박준형, ‘2019 생활사투리’로 컴백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KBS2 개그 프로그램 ‘개그콘서트’./ 사진제공=KBS2

11일 밤 9시 15분에 방송되는 KBS2 ‘개그콘서트’(이하 ‘개콘’)에서 개그맨 박준형의 ‘생활사투리’가 더 새롭게 컴백한다.

‘생활사투리’를 한층 더 업그레이드한 ‘2019 생활사투리’가 방영된다. ‘개콘’을 부흥기로 이끈 주역 박준형이 코너의 중추 역할을 맡으며 안정감 있는 꽁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그는 강사 특유의 말투와 적재적소의 차진 멘트 등 명불허전 개그감을 뽐내며 시청자들의 배꼽 사냥에 나선다.

경상도와 전라도 사투리를 맛깔나게 구사하는 김시덕과 이재훈도 함께 복귀한다.

충청도 사투리를 담당하는 배정근도 합세한다. 배정근은 충청도 방언의 나른한 느낌을 있는 그대로 표현해 녹화 현장을 웃음으로 뒤집어지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