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현주엽, 20년 지기도 놀란 미국 먹방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KBS2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사진제공=KBS2

11일 방송되는 KBS2 일요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연출 이창수)에서는 현주엽 감독이 외국인 용병 선발을 위해 농구의 본고장 미국으로 떠난다.

라스베이거스에 도착한 현 감독은 모래 속 진주처럼 숨겨져 있는 선수들을 찾기 위해 NBA 서머리그를 찾았다.

삼성 썬더스의 이상민 감독을 비롯해 각국에서 몰려온 감독과 스카우터들의 치열한 물밑 경쟁이 펼쳐졌다. 현 감독은 평소와 달리 먹을 시간도 아깝다는 듯 햄버거 하나로 공복을 참아가며 여러 경기장을 찾아 선수들을 매의 눈으로 관찰했다.

먹방도 빠질 수 없다. 지난 이탈리아 밀라노 출장 당시 피자 한판을 접어 먹는 신기술을 보여준 현 감독이기 때문이다. 그의 20년 지기 강혁 코치가 “이렇게 먹는 건 20년 만에 처음본다”고 놀랐다는 후문이다.

20년 지기도 처음 본 현주엽의 신개념 먹방은 이날 오후 5시 확인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