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오마이걸 승희, 동갑내기 새댁 사연에 눈물 글썽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KBS2 예능 ‘안녕하세요’./ 사진제공=KBS2

오는 12일 방송되는 KBS2 예능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서 그룹 오마이걸 승희가 동갑내기 어린 아내의 사연에 눈시울을 붉혔다.

이날 방송에서는 스물네 살에 결혼하고 주부의 길을 선택한 고민 주인공의 ‘아슬아슬한 신혼’ 사연이 방송된다.

스물일곱 살 남편과 캠퍼스 커플로 만나 부부의 연을 맺은 고민주인공. 그는 한창 핑크빛 분위기로 가득해야 할 결혼 7개월 차 신혼인데도 남편이 자신만의 시간을 갖고 싶다면서 게임에만 푹 빠져 있는다고 털어놓았다. 또 툭하면 이혼 얘기까지 꺼낸다며 따끔하게 타일러달라고 하소연했다.

여기에 더해 고민주인공 부부가 양가 부모님의 반대로 인해 아직 결혼식도 올리지 못했다는 사실이 추가로 밝혀져 주위를 더욱 안타깝게했다.

승희는 “나도 그런 마음이 있다. 이 마음을 알 것 같다”고 말하며 가슴 아파했다. 특히 5개월 넘게 친정 부모님과 연락하지 않고 있다는 고민주인공의 말에 승희는 “전 쉴 때 집에 절대 안간다”고 했다.

평소 혼자서 개인기를 연구하고 연습한다는 승희는 이날 그동안 갈고 닦은 유쾌한 개인기 퍼레이드도 펼쳤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