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효신 측 “인테리어 대금 미지급? 사실무근…엄정한 법적 대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박효신. / 제공=글러브엔터테인먼트

가수 박효신이 인테리어 대금을 미지급한 혐의로 피소당했다는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소속사 글러브엔터테인먼트가 “사실무근”이라고 반박했다.

글러브엔터테인먼트는 10일 “박효신과 글러브엔터테인먼트는 사무실 인테리어를 위해 보도된 고소인을 고용한 적도, 인테리어 공사계약을 체결한 사실이 없다. 뿐만 아니라 추가 공사 비용을 청구 받은 적 또한 없다”고 밝혔다.

이어 “따라서 본 건은 명백히 허위사실이며, 박효신과 글러브엔터테인먼트는 고소내용 파악과 더불어 허위사실을 유포해 아티스트의 이미지에 심각한 타격을 입힌 행위에 대해 강력하고 엄정한 법적대응을 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한 매체는 박효신이 2016년 소속사 건물의 인테리어 공사 과정에서 대금을 지급하지 않았다는 혐의로 고소당했다고 보도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