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긴어게인3’, 시청률 5.8%…시즌 최고 기록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JTBC ‘비긴어게인3’

패밀리밴드의 밤바다 버스킹이 금요일 밤을 낭만으로 물들였다. JTBC 음악 예능프로그램 ‘비긴어게인3’의 이야기다.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9일 방송된 ‘비긴어게인3’의 평균 시청률은 5.8%(수도권 유료가구 기준)를 기록했다. 이번 시즌 최고 시청률을 찍었다.

이날 방송에서는 이탈리아로 떠난 패밀리밴드가 포지타노에서의 전망대 버스킹, 라벨로에서의 광장 버스킹에 이어 낭만적인 분위기의 아말피 해안에서 버스킹에 도전하는 모습이 담겼다.

출연자들은 ‘비긴어게인’에서는 처음 도전하는 해변 버스킹을 매끄럽게 해냈다. 박정현과 수현은 각각 ‘미아’와 ‘아틀란티스 소녀’를 열창하며 밤에 펼치는 버스킹의 분위기를 낭만적으로 바꿨다.

헨리는 자신의 신곡 ‘I LUV U’를 음원 공개에 앞서 아말피 버스킹에서 살짝 들려줘 눈길을 끌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