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 윤세아, 정우성과 투샷…”너무 잘생겨서 깜짝”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윤세아(왼쪽), 정우성. / 윤세아 SNS

배우 윤세아가 정우성과 찍은 사진을 공개하며 “대활약 기대해주세요”라고 말했다.

윤세아는 지난 9일 자신의 SNS에 “‘삼시세끼’ 게스트로 정우성 선배님”이라며 “깜짝! 잘 생기셔서”라고 남겼다. 그러면서 정우성과 활짝 웃고 있는 사진을 덧붙였다. 두 사람의 밝은 미소는 물론 tvN 예능프로그램 ‘삼시세끼 산촌편’의 배경인 강원도 정선의 울창한 산이 눈길을 끈다.

윤세아는 지난 9일 처음 방송된 ‘삼시세끼 산촌편’을 통해 배우 염정아, 박소담과 호흡을 맞췄다. 첫 회의 게스트로 정우성이 등장해 다음 회에 대한 시청자들의 기대와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