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민호, 영화 ‘아부쟁이’ 출연…”류의현·동현배와 호흡”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곽민호. / 제공=에코글로벌그룹

배우 곽민호가 영화 ‘아부쟁이’에 합류한다.

‘아부쟁이'(감독 황승재)는 각기 다른 엉뚱한 캐릭터를 가진 인물들의 학창 시절을 다룬다. 극 중 주인공 박건(류의현 분)이 범상치 않은 시골의 풍랑고에 전학을 오면서 나이 많은 동급생들을 만나 아부쟁이로 변하는 내용이다.

곽민호는 ‘아부쟁이’에서 태산 역을 맡는다. 지난날의 과거를 잊고 평범한 삶을 찾고자 학교를 선택한 태산은 나이가 많은 동급생들 중에서도 그 누구도 쉽게 그를 건드리지 못하는, 가만히 있어도 카리스마가 저절로 풍겨져 나오는 남다른 자태를 가진 인물이다.

그동안 다양한 영화와 드라마를 통해 강렬한 존재감을 보여준 그가 이번 작품에서는 어떤 매력을 보여줄지 관심이 쏠린다.

곽민호는 최근 종영한 SBS 드라마 ‘녹두꽃’에 출연해 전봉준(최무성 분)과 호남창의대장소 지도부의 김명덕 역을 맡아 동학농민혁명을 사실감 있게 표현하며 시청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