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불꽃튀는 1라운드 대결…”조 편성 다시 해야한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MBC ‘복면가왕’

오는 11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이 ‘역대급 출연자’로 시청자들에게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복면가왕’은 1라운드부터 마치 가왕전을 떠올리게 하는 실력자들이 맞붙어 관심이 쏠린다. 거물급 가수로 예측될 만큼 놀라운 가창력을 뽐낸 복면 가수들의활약이 돋보였다고 한다. 를 지켜 본 판정단은 오로지 한 명만을 선택해야 하는 상황에 혼란에 빠졌다. 강남은 “조 편성을 바꿔야 하는 것 아니냐”며 실력자끼리 붙게 한 제작진에 강력히 항의도 했다.

남성들로 하여금 흐뭇한 미소를 짓게 한 듀엣 무대부터 반전을 거듭한 놀라운 복면 가수들의 정체까지, 막강한 가왕을 막아서기 위해 여느 때보다 다양한 듀엣 무대가 준비돼 있다고 한다.

‘복면가왕’의 제작진은 10일 “개인기도 한층 업그레이드돼 화제를 모을 전망이다. 알프스 산맥 끝자락에서 배워온 듯한 요들송부터 마술사 최현우도 인정할만한 놀라운 바꿔치기 마술도 모두의 눈과 귀를 즐겁게 만들 것”이라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