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예능 ‘오지GO’ 김병만X윤택, 한국 찾은 원주민들과 재회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N 새 예능 ‘오지GO’ 스틸컷. /사진제공=MBN

MBN 새 예능프로그램 ‘오지GO’의  개그맨 김병만과 윤택이 뉴기니섬에서 인연을 맺은 원주민들과 재회한다.

내달 처음 방송되는 ‘오지GO’는 원시 부족과 21세기 현대인이 문화를 바꿔 체험하면서 행복의 의미를 알아가는 크로스 컬쳐 프로젝트다.

인천국제공항에서 김병만과 윤택이 현지 복장으로 한국을 찾은 원주민들과 만나는 스틸컷이 9일 공개됐다.

제작진은 “김병만과 윤택, 배우 김승수로 구성된 출연자들이 2주 전 뉴기니 섬을 찾아 ‘라니 족’과 특별한 인연을 맺었다”며 “촬영 중 출연진과 가깝게 지낸 라니 족의 웨미론(23)과 기손 기레(16)가 한국 방문 의사를 밝혔다. 두 사람의 첫 외국 방문을 위해 현지에서 많은 노력을 기울인 결과 드디어 만남이 성사됐다”고 밝혔다.

생애 첫 외국 방문으로 한국을 찾은 웨미론과 기손 기레는 일주일 간 출연진과 함께 지금껏 겪어보지 못한 경험을 할 예정이다.

‘오지GO’는 오는 9월 방송 예정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