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경찰’ 천정명X조재윤, 사건 현장에 연속 출동···이들을 당황케 한 사건은?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C에브리원 ‘도시경찰 KCSI’. /사진제공=MBC에브리원

MBC에브리원 ‘도시경찰 KCSI’(이하 ‘도시경찰’)에서 배우 천정명과 조재윤이 사건 현장에 연속 출동하며 열정을 불태운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도시경찰’에서는 천정명과 조재윤, 김민재와 이태환이 KCSI 요원으로 성장하는 과정이 펼쳐진다.

KCSI의 오전 업무를 마친 천정명과 조재윤은 과학수사 교재를 보며 “어떤 사건으로 출동할지 모르니 다 알아놔야 할 것 같다”며 공부 삼매경에 빠진다. 말이 끝나기 무섭게 와인 절도 사건의 출동 명령이 떨어졌고, 두 사람은 엄청난 피해 액수에 놀라며 신속하게 사건 현장으로 향한다.

사건 현장에 도착한 조재윤은 현장 사진 촬영에 돌입한다. 천정명은 사건이 발생한 가게의 내부를 뛰어다니며 CCTV의 위치를 파악하고 증거물을 수거하는 등 감식에 적극적으로 나선다.

남다른 팀워크로 와인 절도 사건의 현장 감식을 마친 천정명과 조재윤에게 또 다른 사건의 출동 명령이 떨어진다. 두 사람은 사건의 개요를 듣자마자 순식간에 굳어버리며 긴박하게 현장으로 출동한다.

이태환과 김민재는 전날 발생했던 사건의 증거물을 감정 의뢰하기 위해 경찰청과 국립과학수사연구소에 찾아간다. 두 사람은 생각과 달랐던 감정 작업에 놀랐다고 해 궁금증이 더해진다.

‘도시경찰’은 오는 12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