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이 펀딩’ 1차 라인업은 유준상-유인나-노홍철…정해인X강하늘 ‘스페셜 게스트’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같이 펀딩’ 무빙 포스터./사진제공=MBC

다채로운 색깔과 핵심 키워드가 인상적인 MBC ‘같이 펀딩’의 무빙 포스터가 공개됐다.

오는 18일 처음 방송되는 ‘같이 펀딩’ 측은 9일 오후 네이버TV와 V라이브 MBC 예능 채널에 무빙 포스터를 게재했다. 해당 포스터에는 1차 라인업의 주인공 배우 유준상과 유인나, 개그맨 노홍철이 준비한 개별 프로젝트 소개부터 스페셜 게스트 정해인과 강하늘의 출연, 향후 라인업에 포함될 가수 배철수와 배우 이동휘의 등장까지 담겨 기대를 모았다.

‘같이 펀딩’은 시청자들의 참여로 완성되는 국내 최초 펀딩 예능이다. 혼자서는 실현하기 어려운 다양한 분야의 가치 있는 아이디어를 방송을 통해 확인하고,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같이 실현해보는 프로그램. 네이버 해피빈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이번에 공개된 ‘같이 펀딩’ 무빙 포스터는 따뜻한 색깔과 이미지, 그리고 “가치 있는 아이디어를 시청자들과 만들어가는 프로그램” “같이” 등 프로그램의 특징을 표현하는 핵심 키워드가 어우러져 프로그램과 스타들이 준비한 프로젝트의 특징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표현했다. 동시에 앞으로 장르 불문한 진정성 있는 아이디어가 펼쳐질 것이라는 기대감을 심어줬다.

가장 먼저 아이디어를 시청자들과 같이 만들어갈 유준상은 부드러운 미소를 띤 채 왼쪽 주먹을 질끈 쥐고 있다. 사뭇 결연해 보이는 유준상의 모습이 그가 준비한 3.1 운동 100주년 기념 국기함 프로젝트에 대한 궁금증을 키운다. 결혼식장에 대형 태극기를 걸 만큼 평소 남다른 애국심을 뽐냈던 유준상이 준비한 프로젝트에는 어떤 의미와 과정이 담겼을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유인나는 책을 꼭 끌어안고 따뜻한 미소를 짓고 있다. 그의 곁에는 ‘잠시 혼자 있겠습니다’ ‘네가 내린 밤’이라고 적힌 책 모양 이미지가 있어 유인나가 준비한 ‘인생책 오디오북 프로젝트’의 특징을 엿볼 수 있다. 특히 스페셜 게스트로 강하늘이 참여한다는 것이 눈길을 끈다. 감미로운 목소리가 매력인 두 배우 유인나와 강하늘이 어떤 형태로 호흡을 맞추며 ‘꿀 보이스 케미스트리’를 뽐낼지 관심이 쏠린다.

여러 사람과 어울리는 ‘소모임 특별전’을 진행하는 노홍철은 특유의 자유분방하고 유쾌한 매력을 뽐냈다. 마치 시끌벅적한 소리가 들리는 것 같은 밝은 모습은 보는 이들로 하여금 절로 고민도 털어놓고 수다도 떨고 싶은 마음을 자극한다. 특히 노홍철이 준비한 프로젝트에는 배우 정해인도 함께하는 것으로 알려져 관심이 뜨거운 상황이다.

‘같이 펀딩’ 제작진은 “다양한 인물들이 평소 생각하고 고민했던 진정성 있는 아이디어를 시청자들이 공감하고 참여할 수 있도록 담아내려고 한다. 작은 아이디어에 공감과 참여가 더해져 만들어지는 과정을 지켜보는 재미가 있을 것”이라며 “1차 라인업 유준상, 유인나, 노홍철의 생각을 응원해주시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같이 펀딩’은 오는 18일 오후 6시 30분에 처음 방송되며 첫 방송 이후 시청자들의 펀딩이 진행된다. ‘같이 펀딩’ 참여와 프로젝트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네이버 해피빈 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