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핑클럽’ 이진, 남편과 달달한 영상 통화…’뉴욕 사랑꾼’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핑클의 이진. / 제공=JTBC ‘캠핑클럽’

그룹 핑클의 이진이 남편과 다정하게 영상 통화를 하는 모습으로 새로운 매력을 보여준다. 오는 11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캠핑클럽’에서다.

이날 ‘캠핑클럽’에서는 캠핑 4일 차를 맞아 세 번째 정박지인 울진 구산해변을 찾은 핑클의 모습이 담긴다.

밤이 깊고 가장 먼저 잠자리에 든 이진은 다음 날 아침 1등으로 기상해 혼자 캠핑카 밖으로 나갔다고 한다. 서둘러 바다로 향한 그는 미국에 있는 남편에게 전화를 걸었다. 남편에게도 바다의 일출 풍경을 보여주기 위해 눈을 뜨자마자 연락했다.

‘캠핑클럽’의 제작진은 “통화하는 내내 서로를 사랑스럽게 바라보던 두 사람의 대화는 점점 달콤해졌고, 특히 이진은 평소 무뚝뚝한 성격과 달리 애교 섞인 애정표현을 하는 등 반전의 모습을 보여줬다”면서 “또한 해가 안 뜰까 봐 걱정하는 이진에게 남편은 누구도 예상하지 못한 다정한 말을 건네며 알콩달콩한 통화를 이어갔다”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