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스테이지’ 정선아, “많은 대사 다 외우고 정말 잘한다” 김준수 극찬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SBS MTV ‘윤도현의 더 스테이지’에 출연한 뮤지컬 배우 정선아. /사진제공=SBS

 

SBS MTV ‘윤도현의 더 스테이지 빅플레저’(이하 ‘더 스테이지’)에 출연한 뮤지컬 배우 정선아가 JYJ의 김준수를 극찬한다.

9일 방송되는 ‘윤도현의 더 스테이지’에서는 ‘팬텀 오브 스테이지’라는 테마로 황홀하고 찬란한 음악과 무대, 심금을 울리는 목소리, 그 속에서 들려오는 아름다운 이야기를 확인할 수 있는 뮤지컬 무대를 마련한다.

‘더 스테이지’에 출연한 정선아는 MC 윤도현과 함께 아이돌 출신의 뮤지컬 배우에 대한 이야기를 나눈다.

윤도현은 정선아에게 “아이돌 출신의 가수들이 뮤지컬에 많이 진출한다. 그런 분들을 바라보는 시선이 궁금하다”라고 했다. 정선아는 “이런 질문은 예전부터 많이 들었다”며 “과거에는 쓴소리도 했는데 요즘은 배우들과 아이돌들이 열심히 해서 내가 초라할 때도 있고, 미안할 때가 있다”고 답했다. 이어 “아이돌들이 열의를 가지고 열심히 해서 마음이 예뻐 보인다. 이들의 무대에 대한 예의가 나를 반성하게 했다”고 덧붙였다.

윤도현이 “어떤 분이 좋았느냐”라고 묻자 정선아는 “아이돌들과 (공연을) 많이 했는데 그중에서 제일 많이 한 친구가 (김)준수다. 같이 많이 (공연)했고, 옆에서 열심히 하는 것도 많이 봤다”며 김준수를 꼽았다.

윤도현은 “그분은 이제 진짜 뮤지컬 배우이지 않느냐”고 되물었고 정선아는 “지금도 하고 있고, 나보다 많이 하는 것 같다”며 “처음에는 ‘와 열심히 하는구나’라고 느꼈다. 많은 대사를 다 외우는데 정말 잘 하는구나 생각했다. 똑똑한 것 같다”고 밝혔다.

‘윤도현의 더 스테이지’는 9일 밤 12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