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소옥, 폴라리스 엔터와 전속계약… “동양적이고 신비로운 마스크”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남소옥./ 사진제공=폴라리스엔터테인먼트

신예 남소옥이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남소옥은 1995년생으로 연극 ‘도덕적 도둑’과 ‘맥베스’를 통해 연기 경력을 쌓았으며, 스탠딩 에그 ‘무지개’ 뮤직비디오에 출연해 얼굴을 알린 신예다.

특히 남소옥은 동양적이면서도 신비로운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신인이지만 무한한 잠재력과 안정된 연기력을 지닌 남소옥의 향후 성장 가능성이 무한하다고 판단되어 영입을 결정하게 됐다”면서 “앞으로 다방면에서 좋은 연기와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처럼 신선한 마스크와 묘한 매력을 지닌 남소옥은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와 손잡고 배우로서 한 단계 도약을 예고했다.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에는 현재 배우 오윤아를 비롯해 정재은, 정호빈, 가수 선예, 레이디스 코드(애슐리, 소정, 주니), 한희준 등이 소속돼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